2020.09.21 (월)

  • 구름많음속초20.4℃
  • 구름많음23.5℃
  • 구름많음철원22.7℃
  • 맑음동두천23.8℃
  • 맑음파주23.5℃
  • 구름많음대관령16.0℃
  • 맑음백령도21.5℃
  • 구름조금북강릉19.8℃
  • 구름조금강릉21.5℃
  • 구름많음동해18.7℃
  • 구름조금서울25.0℃
  • 구름조금인천23.0℃
  • 구름많음원주22.6℃
  • 구름많음울릉도19.5℃
  • 맑음수원23.8℃
  • 맑음영월22.4℃
  • 맑음충주22.5℃
  • 구름조금서산24.0℃
  • 구름많음울진20.0℃
  • 맑음청주23.5℃
  • 구름조금대전23.4℃
  • 맑음추풍령20.7℃
  • 구름많음안동22.9℃
  • 맑음상주22.7℃
  • 맑음포항21.2℃
  • 구름조금군산24.1℃
  • 구름조금대구23.6℃
  • 맑음전주24.0℃
  • 맑음울산21.1℃
  • 맑음창원23.5℃
  • 맑음광주24.1℃
  • 맑음부산23.9℃
  • 맑음통영24.0℃
  • 맑음목포24.2℃
  • 맑음여수23.4℃
  • 맑음흑산도22.6℃
  • 맑음완도24.2℃
  • 맑음고창23.2℃
  • 맑음순천24.0℃
  • 구름조금홍성(예)23.2℃
  • 구름조금제주23.6℃
  • 구름많음고산23.3℃
  • 구름조금성산22.8℃
  • 구름많음서귀포23.9℃
  • 맑음진주24.3℃
  • 맑음강화22.7℃
  • 구름조금양평22.9℃
  • 맑음이천23.7℃
  • 구름많음인제23.0℃
  • 맑음홍천23.4℃
  • 흐림태백16.3℃
  • 구름많음정선군19.1℃
  • 맑음제천22.2℃
  • 맑음보은22.3℃
  • 구름조금천안23.2℃
  • 구름조금보령23.3℃
  • 구름조금부여24.1℃
  • 구름조금금산23.0℃
  • 구름조금22.9℃
  • 맑음부안24.4℃
  • 맑음임실22.6℃
  • 맑음정읍23.3℃
  • 맑음남원23.9℃
  • 맑음장수21.7℃
  • 맑음고창군23.9℃
  • 맑음영광군24.2℃
  • 맑음김해시24.7℃
  • 맑음순창군24.4℃
  • 맑음북창원24.1℃
  • 맑음양산시24.8℃
  • 맑음보성군25.0℃
  • 맑음강진군25.2℃
  • 맑음장흥24.7℃
  • 맑음해남24.7℃
  • 맑음고흥23.9℃
  • 맑음의령군23.6℃
  • 맑음함양군23.9℃
  • 맑음광양시23.2℃
  • 맑음진도군24.7℃
  • 흐림봉화20.3℃
  • 구름많음영주21.7℃
  • 맑음문경22.2℃
  • 구름조금청송군21.9℃
  • 구름조금영덕21.2℃
  • 구름조금의성23.7℃
  • 맑음구미23.2℃
  • 맑음영천22.3℃
  • 구름조금경주시22.0℃
  • 맑음거창22.1℃
  • 맑음합천23.4℃
  • 맑음밀양23.8℃
  • 맑음산청23.4℃
  • 맑음거제23.1℃
  • 맑음남해23.3℃
농기원, 인삼 뿌리썩음병 진단 서비스 시행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정책,행정

농기원, 인삼 뿌리썩음병 진단 서비스 시행

주 원인균 실린드로카폰 진단 통해 사전 예방

농기원.JPG

 

[한의신문=최성훈 기자] 경기도농업기술원 소득자원연구소가 지난해 시범 운영을 시작한 ‘인삼 뿌리썩음병 진단 서비스’를 올해 본격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.

 

인삼 뿌리썩음병은 인삼 연작장해(같은 종류의 작물을 동일한 밭에 연속적으로 재배했을 때 그 작물의 생육이나 수량, 품질이 떨어지는 현상)의 가장 큰 원인으로, 수량을 30∼50% 감소시키고 품질 저하에 영향을 미쳐 인삼농가의 가장 큰 고민거리다.

 

병이 확산하기 전까지 대체로 인삼 지상부에 증상이 나타나지 않아 조기 발견이 어렵고, 발견해도 재배 중에 방제가 쉽지 않다.

 

또한 주요 원인균인 ‘실린드로카폰(Cylindrocarpon)’은 ‘후막포자(세포벽이 두꺼워진 내구성을 지닌 포자)’를 만들어 토양 내 장기간 생존하기 때문에 사전 예방이 최선의 방제 대책으로 꼽힌다.

 

이에 농기원 소득자원연구소는 인삼 재배 예정지 선정 시부터 원인균을 점검하고 관리방안에 대한 분석 자료를 제공해 농가들이 인삼을 안전하게 수확할 수 있도록 진단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.

 

인삼뿌리썩음병 진단을 희망하는 농가는 재배 예정지 토양을 채취해 경기도농업기술원 소득자원연구소로 방문해 분석을 의뢰하거나 우편으로 보내면 된다. 채취 후 2~3일 이내에 분석시료를 보내면 보다 정확한 분석 결과와 컨설팅을 받아볼 수 있다.

 

박중수 소득자원연구소장은 “앞으로 분석량을 지속적으로 늘려가 인삼재배 농가의 생산성 향상과 소득 증대에 더욱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
최성훈 기자
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